메뉴 건너뛰기

2019 . 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목회 칼럼

지난 53일부터 6일까지 한국 인터콥선교회가 주관하고

KWMA가 협력한 글로발 얼라이언스 선교 컨퍼런스를 다녀왔다

경상북도 상주시에 속한 아름다운 산자락 사이에 위치한 

열방센타의 모습은 너무도 아름다웠다

작은 나라 한국에서 그리고 시골에서 

세계 64개국 선교지도자들을 포함 4,500여명의 

큰 영적 선교집회가 있을 수 있음에 참여자들은 한결같이 놀라워 했다

첫날 오전 10시부터 찬양과 예배로 시작된 집회는 가히 세계교회 영적동맹이었고

오순절 성령 강림을 떠올릴 정도로 강력한 시간이었다

중동, 아시아, 미주 그리고 아프리카등

에서 온 각국의 지도자들과의 연합 찬양은 필자는 어디서도 경험하지 못한 감동이었다.

여러 민족으로 어우러진 찬양인도팀이 강단에서 한국어와 영어

그리고 매시간 마다 다른 민족찬양팀이 올라 동시에 자기들의 언어로 찬양을 인도했다

그리고 화면마다 아랍어, 터키어, 몽골어, 중국어, 일본어등 7개 언어가 동시에 올려졌고 

전세계의 어느 민족도 소외되지 않은 천국의 찬양이었다

모두 각기의 나라 말로 찬양을 하는데도

그것이 그토록 멋지게 하나로 연합되는 찬양을 본 일이 없었다

거룩했고 아름다웠다

얼굴에 땀과 눈물 범벅이가 되어 모두는 찬양드렸고,

연합 기도때마다 그 큰 강당이 터질 것 같았다

실로 엄청난 성령임재의 예배를 오전, 오후, 저녁 날마다 쉬지않고 드렸다

성령안에서 세계 교회는 하나의 영적연합을 이루어 내었다

예배에 이어 첫번 강연을 맡은 강슴삼목사(KWMA증경회장,인터콥이사장)

한국교회 세계선교운동이라는 주제로 말씀을 전했다.

120년전 서방의 선교사들을 통해 복음을 받아들여 세워진 한국교회의 부흥의 역사와 선교운동 그리고 21세기 세계선교동맹을 주창할 땐 가슴이 뛰었다.

아멘의 연속이었다. 강연자가 한국어로 말을 하면 그 옆에 영어로 통역을 했다

통역을 할 그 같은 시간에 강당 뒤쪽에 자리한 총 8개의 통역 부스에서는 8개 언어의

통역이 이루어졌고 이미 각 나라 참가자마다에게 나눠진 통역리시버를 통해

모두가 자기의 언어로 동시에 그 말씀을 들었다

그래서 언어가 다른 수천명의 사람들이 동시에 아멘을 외칠 수 있었다

필자는 그런 준비와 인적자원 그리고 영적 리더쉽들을 갖춘 선교대회를 경험하며 

감동과 충격에 휩싸였다

집회장소 안과 밖, 숙소건물 안에서의 층층마다 갖추어진 안내박스,

가장 놀라운 봉사의 손길들을 만났던 식당, 주차장등 

수백명의 젊은 청년들의 헌신과 봉사의 모습을 필자는 잊을 수가 없다

돌아와서도 만나는 이들에게 마다 ‘come & see'를 말할 뿐이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5 청년이여 일어나라 교회여 살아나라 [8] [631] 2017.11.29 57650
34 터키, 이스탄불 기도의 집을 소개한다 [11] [886] 2017.11.29 80144
33 선교소명은 말씀과 기도가운데 받는다 [10] [856] 2017.11.29 65787
32 교회의 중심은 선교이다 [9] [809] 2017.11.29 75675
31 교회의 생명을 회복하라 [11] [746] 2017.11.29 66286
30 글로벌 얼라이언스와 함께 하신 하나님(2) [9] [505] 2017.11.29 54828
» 글로벌 얼라이언스에 함께 하신 하나님을 찬양합니다 [3] [554] 2017.11.29 60793
28 아프리카의 소금되게 하소서(3) [4] [385] 2017.11.29 57388
27 아프리카의 소금이 되게 하소서(2) [6] [524] 2017.11.29 54190
26 제목: 아프리카의 소금이 되게 하소서(1) [6] [778] 2017.11.29 66068
25 에수님의 부르심을 전하는 교회의 사명을 다하자 [7] [1056] 2017.08.04 89641
24 High School Student Mission의 도전 [8] [1146] 2017.07.05 114570
23 이스팔타 무슬림대학생 기숙사 전도 이야기(2) [11] [1187] 2017.07.05 104167
22 이스팔타 무슬림대학생 기숙사 전도 이야기(1) [9] [1097] 2017.07.05 112573
21 터키 디야르 바크르의 선교사팀들 [11] [1112] 2017.07.04 122150
20 터키연합중보기도회 그리고 셀크웨이브미션(2) [9] [1071] 2017.07.04 107796
19 터키 연합중보기도회 그리고 실크웨이브미션 [9] [1247] 2017.07.04 123348
18 그의 꿈에 나타나신 예수님 이야기 [7] [1101] 2017.06.22 100834
17 멕시코 바하 캘리포니아 장로회신학대학 선교 이야기(강추) [8] [1113] 2017.06.22 95557
16 선교지에서 만난 독일교회 대표들 이야기 [5] [1109] 2017.06.22 105804